미국 IT회사 취업 솔루션 텍사스주립대 컴퓨터공학 국제전형 진행 (한국경제TV보도기사)

안녕하세요.

다음은 2021년 5월 20일 한국경제TV에 나온 보도기사입니다.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105200145&t=NN

미국 댈러스는 전통적으로 실리콘밸리 다음으로 IT회사가 많은 곳이다. 대표적인 IT회사로는 반도체와 컴퓨터 응용기술의 개발과 상품으로 유명한 Texas Instruments (TI), 5G 통신장비회사인 Ericsson, 세계 최대 통신 기업이면서 세계 2위 기업인 AT&T, 한국 일등 기업 삼성전자 댈러스, 미국의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관련 제공 회사 Hewlett-Packard Enterprise, IBM댈러스를 비롯하여 댈러스 인근에는 Dell, 오라클, NEC Corporation of America 등 수많은 IT회사들이 입주해 있다. 댈러스 인근에 위치한 텍사스주립대 Texas A&M University-Commerce 캠퍼스 컴퓨터공학이 한국학생들에게 상대적으로 낮은 유학경비로 학위를 취득 후 취업할 수 있는 대학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텍사스주립대는 National Ranking 대학으로, 컴퓨터공학 학부는 Computing Accreditation Commission of ABET 공학인증을 받았으며, 자바, 파이썬, C++ 등 입문 프로그래밍 및 코딩으로부터 사이버 보안, 인공 지능, 컴퓨터 네트워크, 사이버 물리 시스템, 디지털 포렌식, 운영 체제, 모바일 프로그래밍, 데이터 분석, 데이터베이스 시스템, 기계 학습 및 연구, 게임 디자인 및 빅 데이터 분석과 같은 다양한 IT관련 공부를 하고 특히 컴퓨터공학 학부는 졸업 후 인턴십 경험을 강조하고 있으며, 대학이 파트너 관계를 맺은 회사인 L3Harris, VEX Robotics, Q2 등 다양한 회사에서 학생들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텍사스주립대 교육대학교수이자, 글로벌 프론티어 프로그램 코디네이터인 Kay Hong 교수는 “해당 컴퓨터공학과는 다양한 전공의 저명한 교수진이 많이 있으며 특히 한국인 교수가 있어 한국 유학생들에게 학업 및 진로지도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며 “컴퓨터공학을 졸업한 한국 학생들의 취업률은 타 전공에 비하면 매우 높으며 국내에서는 LG전자, SK, 그리고 최근에는 댈러스 삼성전자에 취업하기도 했다”라고 설명했다.

컴퓨터공학 학부의 경우 입학조건은 토플 79이상, SAT, 고교내신 4등급 이내를 받아야 하지만 다행히 국내에 있는 텍사스주립대 한국교육원 ELITE Language Center에서 6개월간 영어발표, 에세이작성, 리서치 등 미국대학준비영어를 이수를 하고 동시에 총 12학점 대학교양을 이수를 하면 토플, SAT, 고교내신 없이 입학이 가능하다. 텍사스주립대는 학비, 기숙사비, 식비 등을 포함하여 3만불대의 비용이 소요되어 상대적으로 저렴하며, 졸업 후 OPT를 통해 최대 3년간 댈러스 인근 IT회사에서 인턴쉽 및 취업이 가능하다.

대학원의 경우 입학조건은 학부성적이 3.0이 넘으면 GRE 면제를 받으며 텍사스주립대 한국교육원 ELITE Language Center에서 6개월간 대학원준비ESL영어 및 토플준비를 하면 된다. 특히 컴퓨터공학 대학원 지원자의 경우 텍사스주립대 한국교육원에서 모든 입학절차를 진행 후 입학허가 및 $1,000 장학금 혜택을 부여하며 동시에 $2,675(약 300만원)의 In State Tuition학비만 내는 혜택을 받아서 국내 대학원보다 더 저렴하게 미국주립대학에서 대학원 학위과정을 공부할 수 있다. 현재 텍사스주립대 한국교육원은 컴퓨터공학 학생 모집을 진행 중이며 자세한 학교 및 전공 정보는 공식 사이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더불어 입학 상담은 텍사스주립대 한국교육원 공인 유학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